Access
LANGUAGE
  1. TOP
  2. 전시
  3. 야외전시물

야외전시물

분수

분수 풍경

생각하는 사람(Le Penseur)

오귀스트 로댕(Auguste Rodin, 1840-1917) 만듦
1880년 교토국립박물관 소장

프랑스 조각가 오귀스트 로댕의 대표작입니다. 지금은 생각하는 사람 단독 작품으로 유명하지만, 원래는<지옥의 문>이라는 거대한 작품의 일부로 만들어졌습니다.<생각하는 사람>은 여럿 만들어졌는데, 교토국립박물관이 소장한 이 작품은 비교적 이른 시기에 만들어졌습니다.

호코지 절 돌담

국가 지정 사적

도요토미 히데요시가 창건한 호코지 절의 돌담입니다. 덴쇼 16년(1588)에 공사가 본격화하고 곧 만들어졌으며, 당시에는 이 돌담 위에 진흙을 바르고 기와를 올림 담을 둘렀습니다. 지금도 남서쪽 구석에는 그 기둥을 세운 흔적이 남아있습니다. 히데요시의 아들 도요토미 히데요리가 호코지 절을 재건한 이후에는 진흙 기와 담이 아닌 회랑으로 둘렀습니다.

서쪽 정원

서쪽 정원

교토국립박물관 부지 안, 남서쪽에 있는 정원입니다. 일본의 석불, 기초석, 돌 다리 기둥 등 야외전시물을 여기저기 배치했습니다. 산책하며 감상해보시기를!

준비 중

동쪽 정원

동쪽 정원

교토국립박물관 부지 안, 동쪽 언덕 한쪽에는 한반도의 석조 유물을 배치한 정원이 있습니다.
아늑한 동쪽 정원 산책도 즐겨보시기를!

분묘 석물

조선시대
야마모토 아야 기증 교토국립박물관 소장
(석인[石人] 13개, 석양[石羊] 1쌍, 장명등 2개, 받침 5개, 사각 받침 8개, 망주석 2개)

한반도에서는 고대부터 전통적으로 고귀한 신분을 지닌 이들의 분묘 주변을 돌 조각으로 장식했습니다. 현재 교토국립박물관 동쪽 정원의 석물은 조선시대(1392-1897)에 만들어진 것입니다.
※ 일본에서는 일본어로 조선시대를 표기할 때 이씨조선시대 혹은 이조라고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석탑∙ 석불

호코지 절 돌담 뒤에서 출토된 석탑과 석불입니다.

건물 개요는 여기로

제목과 링크(URL) 복사 완료

SNS 공유
Twitter
facebook
Kakao Talk
LINE
copy

교토국립박물관 웹사이트는 이용성 향상을 위하여 쿠키(Cookie)를 사용합니다. 쿠키 사용에 동의하시는 경우, ‘동의’ 버튼을 눌러 주세요. ‘거절’을 선택하실 경우, 필수 쿠키 외에는 사용하지 않습니다. 필수 쿠키 설명 등, 더 자세한 정보는 다음 링크를 통해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쿠키 정책